본문 바로가기

이글루스

Camhanaich

검색페이지 이동

사이드 메뉴

이글루스 블로그 정보

코로나바이러스는 좌익들을 멸종시킬 수 있는가?

앱으로 보기

본문 폰트 사이즈 조절

이글루스 블로그 컨텐츠

올해 가장 큰 이벤트인 COVID-19와 민주당 경선은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좌파들의 멸망. 아마 역사가들은 2019년 말을 보면서 미국 진보의 마지막 리즈시절이었다고 결론을 내리지 않을까.

버니 샌더스와 엘리자베스 워런이 경선에서 지식인들 위주로 모든 관심을 모으던 것은 그리 옛날 얘기가 아니였다. 슈퍼화요일 (주: 대규모 경선이 열리는 날) 직전만 해도 버니 샌더스는 민주당 대통령 후보 예측 시장에서 1위를 달렸다. 하지만 실제 투표 결과는 (상대적 중도인) 조 바이든의 선전이었다: 워런은 거의 아무런 지지도 받지 못했고, 샌더스는 4년 이전 경선과 대비했을 때 더 참혹한 실적을 거뒀다.

그리고 좌파들이 기적적인 컴백을 할 확률은 시간이 갈 수록 떨어지고 있다. 민주당이 여기서 승리하려면 다른 방향에서 트럼프에 대한 악재가 나와야한다. COVID-19는 사실상 미국인들의 삶을 바꿔버렸고 언제 예전으로 돌아갈 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다. 그리고 2008년 금융위기나 9/11보다 COVID-19가 미국인들에게 끼칠 영향은 더 클지도 모른다.

그렇다면 COVID-19는 어떤 영향을 끼칠까?

우선 열린 국경이라는 개념은 이제 이상하게 받아들여질 것이다. 이미 전세계 선진국 대부분들은 외국인들을 쫓아낼 방법을 열심히 강구하고 있다. 그리고 현재 내려진 광범위한 입국금지 및 제한은 쉽게 풀리지 않을 것이다. 이런 점에서 2017년만 해도 광범위한 조소를 낳던 도널드 트럼프의 입국금지는 의도했건 안했건 간에 시간을 달리던 선견지명이였고, 더 이상 좌파들의 이민 선동은 먹히지 않을 확률이 높아지고 있다.

좌파들의 "평등" 페티쉬즘은 역시 희미해져가고 있다. 엘리트들이 부의 재분배를 지지하는 것은 그 자신들이 우선 "만족"할 때에 한한다. 하지만 COVID-19때문에 그들이 삶에 위협을 느끼기 시작하거나 자녀들의 미래가 불투명해지기 시작한다면 부의 재분배는 즉시 후순위로 밀려나게 된다.

물론 이게 환영할 만한 변화라는 게 아니라 "가능하다는 것이다".

한편 대중교통 페티쉬즘 역시 잦아들 것으로 보인다. 지하철과 버스는 COVID-19 전염 위험장소로 분류되었기 때문이다. 의료 섹터에서는 정부의 개입이 더 심화될 것으로 보이지만 동시에 이 촛점은 부족한 인공호흡기와 병상에 옮겨갈 것이지 이것이 "만인을 위한 공보험"으로 변질될 확률은 적어보인다. 아니 오히려 COVID-19는 의료라는 것은 화수분이 아니며 공급에는 제한이 있다는 메세지만 강조한다--이는 전혀 진보의 전통적인 주장이 아니다.

또한 기후변화 역시 희생양이다. 최근 그레타 툰베리가 설치는 것을 본 적 있는가? 기후에 대한 걱정은 배부르고 등따스운 때에나 가능한 사치재다. 추가적으로 COVID-19 역시 기후변화운동에 대해 안좋은 이미지를 심을 수 있다. 만약 백신이 등장하게 된다면 미국인들은 이제 기후변화에서도 왜 빠른 솔루션이 안 나오냐고 의문을 제기할 수 있기 때문이다.

반면 백신이 등장하지 않아 COVID-19가 계속 다닌다면 이 역시 문제다. 현재 각국 대응을 보면 국제적협력이 미비함을 보여줬고, 이는 기후변화에도 성립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물론 이는 전부다 추론의 영역이다. 하지만 COVID-19가 계속해서 번져나갈 경우 정치와 사상의 세계의 수많은 요소들을 바꿀 것으로 보인다.

감상

야필소굿!

물론 진지하게 얘기하자면 트롤성 기사라 나머지로 옮긴다.

포스트 공유하기

썸네일
Oso님의 글 구독하기
덧글 18 관련글(트랙백) 0
신고
맨 위로
앱으로 보기 배너 닫기

공유하기

주소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수있습니다.

http://quidproquo.egloos.com/m/5364572
닫기

팝업

모바일기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합니다.
운영체제가 안드로이드, ios인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해주세요.

덧글 삭제

정말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신고하기

밸리 운영정책에 맞지 않는 글은 고객센터로
보내주세요.

신고사유


신고사유와 맞지 않을 경우 처리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 위반/명예훼손 등은 고객센터를 통해 권리침해
신고해주세요.
고객센터 바로가기